호주 공군 6ㆍ25전쟁 참전기(2/2)

생생! 6·25/울프독의 War History 2011.11.14 13:15

 미그 15기 성능이 이렇게 막강했었던 것은 독일 메서슈미트 제트기에서 영향을 받은 유선형 날개와 영국 정부가 실수로 제공한 롤스 로이스 넨(NENE) 엔진을 카피 생산한 크리모프 RD-45 엔진의 덕택이었다. 넨 엔진은 미국이 해군 전투기 F9F 팬서기(6ㆍ25전쟁 참전)에 장착할 것을 검토하기도 했을 만큼 우수한 기능을 발휘했었다.

[미 해군 F9F 팬더기 - 미국 라이센스 생산 넨 엔진 장착을 계획하다가 변형하였다. 6ㆍ25전쟁에서  미그기들과 격돌하여 이를 격추하기도 했었다.]



 소련 미그 항공기 국은 신형기의 기체 디자인은 완료했지만 그 디자인을 뒷받침 해줄 엔진이 없어서 고민하고 있었다. 소련 엔진 설계자들은 허탕 칠 셈하고 영국에 엔진을 구해 보기로 했다. 그 때 영국에 갔던 디자이너 인솔자가 넨 엔진을 복사한 엔진을 만들어낸 크리모프였다.

 당시는 영국이 진보파인 노동당이 집권하고 있었을 때다. 소련의 스탈린조차 영국이 그런 최고 기밀을 넘겨주겠느냐며 하며 믿지를 않았었는데 친소파인 상무장관 스테포드 크립스 경이 의외로 선선히 넘겨주어 MIG-15기의 탄생을 도왔다.

 영국의 챔버린 정부가 히틀러에게 유화 정책을 썼다가 큰 피해를 보았었는데 이번에도 그런 실수를 했었다. 엔진 개발사 롤스 로이스 사는 소련이 불법 카피한 자사 제품에 대해서 로얄티를 제공받지 못했었다. 당시 넨 엔진은 그 후 소련이 개발하는 모든 제트 전투기와 제트 폭격기들의 시발점이 되었다.

 영국이 생각 없이 넘겨준 엔진은 결국 자기 발등을 찍는 결과를 가져왔다. 호주 공군 77비행대대의 기종 전환은 1951년 4월부터 7월 사이 일본 이와쿠니 기지에서 이루어졌다. 호주 공군 조종사들은 미티어 기의 성능에 상당한 자신을 가졌었다.

 하지만 현실을 냉혹하였다. 미티어 기가 작전에 전개 되면서 일본 이와쿠니 기지 상공에서 행해진 F-86기들과 모의 공중전들이 있었다.

[미티어 기]



 미티어 기는 이 F-86기와의 공중전에서 열세를 보였다. 단지 상승력이 약간 앞섰을 따름이다. 미그기를 상대해본 미 공군은 이 미티어 기가 미그 15기와 결투하는 것은 역부족이라는 판단을 내렸다.

 이 영국제 전투기에 대한 사용 영역에 대한 미 공군과 호주 공군 사이에 격론이 있었다. 호주 공군이 미티어 기가 원래 제작된 목표대로 요격 목적으로 사용하겠다는 입장이었고 미국은 미티어의 성능과 변한 공중 작전 상황에서 필요한 지상지원을 하는 것이 좋다는 입장이었다.

 그러나 호주 공군은 미티어 기가 F-86기가 상승력에서 우세를 보였을 뿐만 아니라 저공에서도 선회 능력이 미그기보다 나을 수도 있다는 사실로 미그 15기를 상대할 만하다고 믿었다.

 미국ㆍ호주 공군 사이에 열띤 논쟁이 오갔지만, 호주 공군은 미군의 권고를 거절하고 미티어 기로 미그 15기와 맞서 보기로 하였다. 그러나 공산기와 맞대결을 자주 해보아서 경험을 축적한 미 공군의 판단이 역시 맞았다.

 미티어 편대는 1951년 7월 29일 김포 비행장에서 최초로 북한을 향해 출격을 했다. 1951년 8월 29일 고대했던 미티어 기와 미그기의 결투가 압록강 상공에서 벌어졌다. 첫 대결은 미티어 기의 패배로 결말이 났었다.

 77 비행대대 미티어 조종사 론 거트리가 조종하는 미티어 기는 미그 15기에게 격추 당했다. 조종사 론 거트리 준위는 38,300 피트의 고공에서 낙하산으로 비상 탈출하였다. 그는 피까지 어는 것 같은 차가운 고공 대기를 뚫고 지상까지 20분이나 걸려 낙하 했지만 멀리서 보고 달려와 대기하고 있던 북한군에게 포로가 되어 전쟁이 끝날 때까지 포로 수용소에서 지내야했다.

[론 거트리 준위]



 1951년 12월 1일은 미티어 기 대참사의 날이었다. 14기의 미티어 기는 북한 북방에서 50여기의 미그 15기 대군에 습격을 받았다. 중과부적의 적 미그기들과 힘겨운 공중전을 벌였던 호주 미티어 부대는 적 미그 15기 1기를 격추했지만, 호주 미티어 기 3대가 격추 당했다.

 그 중 한 명인 반스 드럼몬드 상사는 평양 동남쪽에서 낙하산으로 탈출했다가 포로가 되었다. 비록 중과 부족의 상황이었지만 미티어기의 완전한 참패였다. 소련 전투기 조종사의 회고에 의하며 역시 F-86 전투기가 가장 상대하기 힘든 연합국측 전투기였었고, 다음으로 힘든 것이 F-84였으며 그 다음이 F-80, 그리고 미티어 기가 가장 격추하기 쉬었다고 다는 것이었다.

 미티어 기는 날렵한 미그 15기를 상대하기에 너무 크고 느리고 둔했다는 평가였다. 엔진을 잠재 적국에 넘겨주어 미그 15기 같은 걸작을 탄생시킨 영국이 제작한 미티어 기가 제일 열악한 능력을 가지고 있었다는 것은 아이러니라고 아니 할 수가 없다.

[한국 주둔의 호주 공군 미티어 기]



 호주 공군은 공중전에서 미티어 기가 열세에 있다는 비참한 결과를 앞으로의 작전에 반영하여야 했다. 호주 77비행대대장은 배속된 5공군 사령관에게 미티어 기들의 작전 구역을 미그 15기의 위협이 적은 북한 남쪽으로 한정해달라는 건의를 했다.

 새로 부임한 5공군 사령관으로부터 요청을 승낙한다는 연락을 받았다. 미터어 기들은 벅찬 미그 15기와 결투를 포기하고 대신 지상 공격에만 전념하기로 했다. 미 공군의 성능이 떨어지는 F-80 슈팅 스타나 F-84 선더 제트는 이미 그 임무를 대지 공격으로 전환 받았었다.

 비록 미그 기들이 출몰하는 북한 북쪽의 출격을 중지하고, 북한 남쪽 대지 공격에만 전념했지만 1953년 미티어기들은 바로 전선 북쪽 사리원 상공까지 내려온 미그기들과 격돌한 일이 있었다.

 그간 미공군들은 적지에 격돌을 피하고 숨어만 다니는 공산군 공군에서 피하지만 말고 정정당당하게 나와 한판 붙자는 조롱의 전단지를 뿌렸는데 이에 자극받은 공산군 MIG-15기들이 보조 연료 탱크를 부착하고 남쪽 깊숙이 기습해 온 것이다. 미티어 기가 미그기와 한판 붙을 뻔했는데 미 공군 18비행단의 소령의 F-86 달려와서 한 기의 미그기를 격추하여 미티어기는 별다른 피해를 입지 않았다.

 전쟁이 2년간 지나자 호주 공군은 조종사 부족 문제에 시달리게 되었다. 1952년부터 호주 공군은 영국공군 남아연방공군 뉴질랜드 공군으로부터 조종사를 파견 받아 비행대를 운용해야했다. 적 포화로 격추되는 전투기들도 많았고, 고참 조종사 자원들이 자꾸 줄어들어 전쟁끝 무렵에 호주 본토에서 한국으로 배치되는 조종사는 갓 비행 학교를 졸업한 평균 연령 20살의 어린 조종사들이었다.

 77비행단의 조종사들은 19,000 개인 출격을 기록했다. 호주 조종사들의 고되고 희생큰 활약은 외교적으로도 큰 결실을 가져 왔다. 그들의 뛰어난 능력은 미국으로 하여금 호주나 뉴질랜드가 염원하던 미국 뉴질랜드 호주의 군사 동맹 조약인 ANZUS 조약이 탄생하게 하는 계기가 되었다.

[호주는 공군뿐만 아니라 항공모함 15700톤급의 HMS 시드니도 파견하였다.]



 3년간의 6ㆍ25전쟁 참전동안 77비행대대는 명성을 얻는 대신 값비싼 댓가를 치렀다. 40명의 조종사가 한국 방어를 위한 전투에서 목숨을 잃었다. 30명은 전투 비행중 격추되어 전사했고, 8명은 사고로, 2명은 지상 사고로 희생되었다.

 6명은 격추된 후에 탈출했지만 공산군에게 포로가 되었다. 비행대대가 운용했던 90기의 미티어 기 중 54기가 격추ㆍ추락ㆍ 파손 등의 원인으로 손실되었다.

[미티어 기]



 77 비행대대는 전후 1954년 3월까지 김포에 주둔하고 있다가 다시 군산 비행장으로 이동하여 미국으로 들어가는 미공군 F-84 49 비행대대의 공백을 매웠었다. 그러나 비행대대 본부는 일본 이와쿠니로 돌아 와서 한 달 주기로 돌아가며 군산 비행장에 돌아와 주둔했었다.

 휴전이 되자 77비행대대는 일본으로 돌아갔다가 1954년 11월 선편으로 일본을 떠났다. 77비행대대는 1954년 12월 3일 호주로 돌아왔다. 여담이지만 호주의 미티어기는 한국을 떠났지만 호주기라는 애칭을 50~60년대 한국에 남겼었다. 김포와 군산 비행장을 오가며 활동하던 미티어기는 그 독특한 디자인의 기체가 한국민들에게 깊은 인상을 주었었다.

 한국인들은 미티어같은 수직익을 가진 미군의 F-80, F-84들도 호주기라고 총칭했었다. 호주기의 인상은 전투기에서 머물지 않고 한국 일반 사회에 까지 퍼졌었다. 동작이 빠른 사람을 호주기라고 별명을 짓는 등 한국 민족은 호주기를 빠른 것의 대명사로 활용하였다

 77비행대대는 현재 미 해군이 쓰는 것과 같은 형인 F/A 18 호넷기로 장비하고 호주 영공을 지키고 있다. //끝//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LG Innotek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Merchant Services 2014.02.23 01: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러분들이 단순히 제공하는 그녀에게 매우 팁을주는 주셔서 감사합니다. 우리는 더 중요한 아이디어와 더 많은 사이트에 대해 예측하고 있습니다. 것들은 행복한 사람은 이런 종류의 정보는 다음 선물 바구니를 가지고 있습니다.

  3. Payment Processing Solutions 2014.02.24 16: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The aboriginal time I saw this blog I was anon afflicted because this is actual acceptable blog.. I achievement you can broadcast advantageous accessories again.. Actual usefull information.. thx for sharing잠재 고객으로 문을 입력

  4. online casino 2014.03.01 20: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는 일본으로 돌아갔다가 1954년 11월 선편으로 일본을 떠났다. 77비행대대는 1954년 12월 3일 호주로 돌아왔다. 여담이지만 호주의 미티어기는 한국을 떠났지만 호주기라는 애칭을 50~60년대 한국에 남겼었다. 김포와 군산 비행장을 오가며 활동하던 미티어기는 그 독특한 디자인의 기체가 한국민들에게 깊은 인상을 주었었다.

  5. what does bubblegum casting do 2014.03.02 02: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는 일본으로 돌아갔다가 1954년 11월 선편으로 일본을 떠났다. 77비행대대는 1954년 12월 3일 호주로 돌아왔다. 여담이지만 호주의 미티어기는 한국을 떠났지만 호주기라는 애칭을 50~60년대 한국에 남겼었다. 김포와 군산 비행장을 오가며 활동하던 미티어기는 그 독특한 디자인의 기체가 한국민들에게 깊은 인상을 주었었다.

  6. baju kerja 2014.03.13 20: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러분들이 단순히 제공하는 그녀에게 매우 팁을주는 주셔서 감사합니다. 우리는 더 중요한 아이디어와 더 많은 사이트에 대해 예측하고 있습니다. 것들은 행복한 사람은 이런 종류의 정보는 다음 선물 바구니를 가지고 있습니다.

  7. accounting tutor 2014.03.22 21: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착 할것입니다, 일부 직접 물어 직원을 요구하고 있습니다.그들이 당신에게 무언가를 판매하거나 제공하려는 경우에도 언젠가는 당신에게서 물건을 구입해야 할 수 있기 때문에 잠재 고객으로 문을 입력 사람을 취급합니다.

  8. what does bubblegum casting do 2014.03.23 19: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는 매혹이다. 당신은 실제로 정보와 매우 교묘하게 유지하고. 사람은 남자와 여자가​​하는 모든 사람을위한 피사체가 재미있는 만들어 실현할 수있는 무언가를 발간했습니다. 지금은 잠재력의 사용을 위해 이런 종류의인양 해요.

  9. Cruz Blanca Salud Homepage 2014.03.29 18: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에서 낙하산으로 비상 탈출하였다. 그는 피까지 어는 것 같은 차가운 고공 대기를 뚫고 지상까지 20분이나 걸려 낙하 했지만 멀리서 보고 달려와 대기하고 있던 북한군에게 포로가 되어 전쟁이 끝날 때까지 포로 수용소에서 지내야했다.

  10. utah web design 2014.04.04 05: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당시는 영국이 진보파인 노동당이 집권하고 있었을 때다. 소련의 스탈린조차 영국이 그런 최고 기밀을 넘겨주겠느냐며 하며 믿지를 않았었는데 친소파인 상무장관 스테포드 크립스 경이 의외로 선선히 넘겨주어 MIG-15기의 탄생을 도왔다.

  11. is bubblegum casting legitimate 2014.04.06 18: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발견했습니다. 또한 비즈니스 카드 또는 청구서의 뒷면에 부착 할것입니다, 일부 직접 물어 직원을 요구하고 있습니다.그들이 당신에게 무언가를 판매하거나 제공하려는 경우에도 언젠가는 당신에게서 물건을 구입해야 할 수 있기 때문에 잠재 고객으로

  12. Daniel Houghton 2014.04.09 21: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This is a nice clinical innovation you have used. I am not in the medicine field but i find this blog really amusing. Keep blogging more on medicine. 안

  13. roofing companies seattle 2014.04.13 15: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로그에 표시됩니다에 내가 정말 존경하고 있습니다. 이 블로그에 놀라운 서비스를 공유 많이

  14. 2014.04.26 16: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5. 2014.04.26 16: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6. friv 2014.04.26 16: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업의 수는이 메시지를 전달하기 위해 사용 흔적을 발견했습니다. 또한 비즈니스 카드 또는 청구서의 뒷면에 부착 할것입니다.그들이 당신에게 무언가를 판매하거나 제공하려는 경우에도 언젠가는 당신에게서 물건을 구입해야 할 수 있기 때문에 잠재 고객으로 문을 입력 사람을 취급합니다.

  17. handmade 2014.04.26 16: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구서의 뒷면에 부착 할것입니다, 일부 직접 물어 직원을 요구하고 있습니다.그들이 당신에게 무언가를 판매하거나 제공하려

  18. best pregnancy test 2014.05.12 02: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달하기 위해 사용 흔적을 발견했습니다. 또한 비즈니스 카드 또는 청구서의 뒷면에 부착 할것입니다.그들이 당신에게 무언가를 판매하거나 제공하려는 경우에도 언젠가는 당신에게서 물건을 구입해야 할 수 있기 때문에 잠재 고객으로 문을 입력 사람을 취급합니

  19. reishimushroom.pw 2014.05.17 16: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에 대한 미 공군과 호주 공군 사이에 격론이 있었다. 호주 공군이 미티어 기가 원래 제작된 목표대로 요격 목적으로 사용하겠다는 입장이었고 미국은 미티어의 성능과 변한 공중 작전 상황에서 필요한 지

  20. reishi mushrooms 2014.05.22 22: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달하기 위해 사용 흔적을 발견했습니다. 또한 비즈니스 카드 또는 청구서의 뒷면에 부착 할것입니다.그들이 당신에게 무언가를 판매하거나 제공하려는 경우에도 언젠가는 당신에게서 물건을 구입해야 할 수 있기 때문에 잠재 고객으로 문을 입력 사람을 취급합니

  21. onlinecasino 777 2014.05.24 07: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에 대한 미 공군과 호주 공군 사이에 격론이 있었다. 호주 공군이 미티어 기가 원래 제작된 목표대로 요격 목적으로 사용하겠다는 입장이었고 미국은 미티어의 성능과 변한 공중 작전 상황에서 필요한 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