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포토 에세이 ]《 대전 지구 전투 기념비 》( 1 )

생생! 6·25/퍼싱의 군사 이야기 2010.06.20 10:16
  아! 6.25를 방문해주시는 분들 중 혹시 대전광역시에 거주하시는 분들에게는 낯익은 기념비죠.
  바로 미 제24 보병사단의 대전 사수를 기리기 위해 보문산 야외 음악당 전면에 건립된 대전 지구 전적비입니다( 모든 사진은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아! 6.25의 두번째 포토 에세이는 북한군이 승승장구하던 시기 단신으로 전략적 요충지인 대전광역시를 사수하기 위해 사투를 벌인 미 제24 보병사단의 대전 지구 전적비입니다.
  여러분도 잘 아시다시피 대전 전투는 후방의 방어선 구축 및 증원병력이 충분히 전개할 수 있도록 북한군의 진격을 지연시켜야 했던 지연전 중 가장 혹심하고도 치열했던 전투였습니다.
  이 전투에서 미 제24 보병사단은 잔여 병력의 46%, 장비 및 차량 65%를 손실하는 참담한 피해를 입은 것은 물론 사단장인 딘 소장이 북한군에게 포로로 잡히는 수모를 겪었습니다.
  하지만 이 대전 전투의 결과로 미 제1 기병사단이 신속하게 한반도에 증원, 전개함은 물론 낙동강 방어선을 강화할 시간을 벌어주었다는 점에서 그들의 희생과 패배가 결코 헛되지 않았음을 보여줍니다.
  오늘날의 대전 시가지 전경입니다. 개전 당시 충청남도 도청소재지이자 인구 13만명으로 남한에서 4번째로 큰 도시였던 대전은 교통의 요충지이자 주변이 산악지대로 둘러싸여 제대로 방어선만 구축한다면 충분히 적을 저지할 수 있었습니다.
  전략적 요충지인만큼 이 곳을 장악한 세력은 반드시 중요한 군사 방위시설을 구축했습니다. 이를 대변해주듯 국가사적 제355호인 계족산성은 대덕구 장동에 위치한 해발 423m의 계족산 정상부에 축조되어 있습니다.
  미 제24 보병사단이 최후의 저항을 펼친 보문산 역시 보문산성이 축성되어 그 전략적 가치를 증명해주고 있습니다.
  전쟁 당시 이렇다 할 높은 건물 한 채 없던 농경지대 및 소부락들은 이제 고층 빌딩이 들어선 시가지로 변했습니다.
  그렇다면 대전 전투는 어떻게 전개되었을까요?
  미 제24 보병사단은 개전과 동시에 신속하게 투입시켰던 미 제21 보병연대의 스미스 전투단( Kampfgruppe "Smith", Task Force "Smith )이 오산에서 북한군 제4 보병사단 및 제105 전차여단 107 전차연대에게 와해되자 잔여병력을 추스려 예하의 제34 보병연대와 함께 천안 방어전에 투입했다가 또다시 참패를 당하고 말았습니다.
  이 때문에 사단장 윌리엄.F.딘 소장은 공주를 중심으로 금강 일대에 방어선을 구축했습니다.
  당시 공주는 약63년간 백제의 도읍 역할을 수행할 정도로 중요한 도시였는데 이를 입증하듯 오늘날 당시 도성이었던 웅진성이 조선시대에 대대적인 개축을 거쳐 남아 있습니다. 
  웅진성 성벽에서 촬영한 금강의 모습
  척 보기에도 이 일대를 중심으로 방어선을 구축하면 한동안 북한군의 진격을 저지할 수 있었습니다.
  하지만 북한군은 7월 14~17일에 이르는 기간 동안 비밀리에 금강를 도하해 후방을 차단하는 등 정면 공격과 후방 차단 및 포위를 병행하면서 대평리 일대의 방어선을 돌파했고 결국 금강 사수는 실패하고 말았습니다.
  금강 방어선의 돌파는 곧 T-34/85를 장비한 제107, 203 전차연대가 대전으로 진출할 수 있음을 의미했습니다.
  당시 미 제24 보병사단이 보유한 M24 "채피" 경전차는 공격력과 방어력에서 T-34/85의 상대가 될 수 없었기 때문에 딘 소장은 어쩔 수 없이 영동에 배치되어 있던 제19 보병연대 2대대를 신속하게 대전으로 복귀시키는 한편 제34 보병연대는 논산 방면에서 몰려올 북한군 제4 보병사단을 저지하도록 합니다.
  한편 천안 전투에서 전사한 마틴 대령의 후임으로 제34 보병연대장에 부임한 뷰챔프 대령은 대전 비행장에 연대 본부를 설치한 다음 예하의 제1, 3대대를 갑천변과 대전 비행장 동쪽의 구릉지대에 각각 배치했습니다.
  1950년 7월 19일 오전 7시 20분을 기해, 북한군 제4 보병사단 5 보병연대가 유성에서, 제16 보병연대가 가수원동 일대로 공세를 감행하고 북한 공군이 대전 비행장을 공습하는 등 전투는 치열하게 전개되었습니다.
  사진은 오늘날 충남대학교가 위치하는 등 급격하게 도시화가 진행된 유성 시가지로 이렇게 평온한 모습을 보면 도저히 당시의 치열했던 상황이 쉽게 상상이 되지 않으실 듯 합니다.
  뷰챔프 대령의 제34 보병연대 본부가 설치되었던 대전 비행장은 오늘날 대전광역시청이 들어서 있어 당시의 흔적을 찾아보기 어렵습니다.

  지면 관계 상 다음으로 이어집니다.
Posted by LG Innotek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대전 2010.06.22 11: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천안전투에서 연대장이전사하고
    와해된미24사단은 대전전투에서 딘,24사단장이북한군에
    포로가되고마는엉망이된전투

  2. 조유진 2010.07.19 21: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실제 장소는 완전 공공기관 아님 공원이 되어있네요

    전적지를 기념하지 못하고 개발만 하는 현실이 안타까운 것 같습니다.

  3. brother printer cartridge purchase 2012.05.22 10: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웅장한가 퍼팅을 찾고 있었어요! 내가 실제로 확실히 그것을 읽고 즐길, 당신은 놀라운 기사 작가가 될 수 있습니다. 당신의 웹사이트를 저장하고 definately 오래 전부터 몇 시간에 돌려 줄 것이다 가능성이다. 나는 훌륭한 구성에 갈 사람을 자극하는 아주 좋은 야간 있어야합니다!

  4. cheap ink cartridges lower 2012.05.22 10: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만족과 함께 우리에게 인식의 큰 거래를 제공합니다. 그들의 기회는 매우 놀라운 디자인 때문에 빠른 스타일을 다루고 있습니다. 콘텐츠의 실제 작품. 그들은 나에게 관심과 함께 즐거움을 많이 준다.

  5. discover tubes compatible toners 2012.05.22 10: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알려진 Pileateds과에 매우 신중하게, 프레임간 연구의 여러 주셔서 감사합니다. 그것이 Luneau의 딱따구리는 / 될 수 있다고보고 빠르게되어 사진의 합리적인 가격 팀 모두 분명 Pileated의 일종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