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킨 자 그리고 도망간 자

생생! 6·25/August의 군사세계 2011.04.12 21:51

1950년 6월 28일, 적에게 김포읍이 피탈 당하면서 천신만고 끝에
소사읍(현재 부천시)으로 후퇴한 김포지구전투사령부(이하 김포사)는
읍사무소(현재 부천시 심곡본동)에 지휘소를 설치하고
밤새워 대오를 수습하던 중 커다란 문제가 발생하였음을 알게 되었습니다.
그것은 후퇴 와중에 사령관 계인주 대령이 실종되었고,
그 어느 누구도 그의 행방을 알지 못하였습니다.

김포지구전투사령부가 지휘소를 설치하였던 소사읍사무소

국군지휘부는 이런 황당한 소식을 보고받고 난감할 수밖에 없었습니다.
수많은 인명피해를 무릅쓰고 한강교를 폭파하는 초강수를 두며
북한군의 남진을 막고자 했지만 이미 북한군 6사단은
한강하구를 도하한 후 김포반도를 점령하고 남하하고 있었습니다.
만일 북한군이 조기에 영등포를 점령한다면,
아군의 퇴로는 순식간 차단될 위기였는데
이를 최일선에서 막아내어야 할 부대가 바로 김포사였기 때문이었습니다.

한강다리를 끓었지만 이미 적군은 한강을 도강한 상태였습니다

김포사는 무주공산으로 방치된 김포반도에 상륙한 북한군을 막기 위해
6월 26일 남산학교(정보학교)장이었던 계인주를 사령관으로
기갑연대 1장갑 수색대, 3도보 수색대, 8연대 3대대, 12연대 2대대, 15연대 12대대,
22연대 3대대, 18연대 2,3대대, 보국대대, 남산학교, 공병학교의 병력을 모아
급조한 부대였습니다.
그러다보니 일사분란하게 통합 지휘할 지휘부의 역할이 컸는데
사령관의 갑작스런 실종은 상당히 치명적이었습니다.

독립 기갑연대 소속 M-8 장갑차도 김포사를 지원하였습니다

결국 3사단 참모장인 우병옥 중령이 신임 사령관으로 임명되었고,
김포사는 즉시 김포공항 탈환 작전에 들어갔습니다.
미군의 참전이 이루어진다면 김포공항을 확보하고 있는 것이 유리하다고 판단한
육군본부의 명령에 따른 작전이었습니다.
작전 초기, 비행장에 돌입한 전초부대가 북한군에게 포로로 잡혀있던
아군을 구출하는 전과를 올리기도 하였지만,
압도적인 북한군에게 점차 밀려나기 시작하였습니다.

1950년 7월 초에 촬영된 김포공항

그러나, 비행장 확보의 중요성을 알고 있던 일선 장병들은
적의 공세에 굴하지 않고 처절하게 저항하였습니다.
선봉에 섰던 안영작 대위, 강문헌 대위, 김일록 중위,
박영수 소위, 김수동 소위 등의 중간 간부들은 적의 공세를 막아내다 전사하였고
현장에서 이들을 지휘한 김포사 참모장 최복수 중령은
단신으로 기관총을 거치한 지프차를 몰고 비행장을 질주하여
적을 유린하다 장렬히 생을 마감하였습니다.

장렬히 생을 마감한 최복수 중령

이와 같은 부하들의 장렬한 전사에도 불구하고,
작전이 실패하고 부대가 와해된데 죄책감을 느낀 사령관 우병옥 중령은
공항이 내려다보이는 원미산 중턱에서 권총으로 자결을 하였습니다.
하지만 이처럼 치명적인 타격을 입은 김포사는
그들의 죽음을 헛되이 하지 않고 경인가도 일대에 방어선을 형성하고,
부대가 시흥전투사령부에 흡수되어 해체되는 7월 4일까지
치열하게 적을 물고 늘어져 남진을 저지하는 투혼을 발휘하였습니다.

원미산에서 바라 본 개화동 방면
우병옥 중령이 이 부근에서 자결한 것으로 추측됩니다

그런데 전투 2일 만에 행방불명된 계인주가 나타난 곳은 어처구니없게도 부산이었습니다.
그는 전황이 불리하고 육군본부가 수원으로 이전했다는 소식을 듣자마자
일본으로 밀항하기 위하여 부대를 무단이탈하여 식구들을 데리고 도망갔던 것입니다.
부하들이 목숨을 걸고 싸우는 와중에도 불구하고
그는 비겁하게 행위를 스스럼없이 자행한 것이었습니다.

팔미도 투입 직전 영흥도에서 촬영된 특공대(우에서 3번째가 계인주)

헌병대에 체포된 계인주는 재판에서 총살형을 언도받았지만,
인천상륙작전 당시 지형을 잘 아는 요원이 필요하다고 판단한 미 해군정보국에 의해
구사일생으로 풀려나 팔미도 작전에 투입되어 수훈을 세우기도 하였습니다.
하지만 그렇다고 계인주가 비겁하게 도주하였던 행위는 결코 정당화 될 수 없습니다.
팔미도 작전은 굳이 그가 아니어도 충분히 수행할 수 있었지만
김포사를 내팽겨 친 행위는 그 어떤 변명으로도 용서될 수 없는 경우이기 때문입니다.


계인주의 도주 행위는 비난받아야 마땅한 행위였습니다(우측 뒤돌아 본 이)

역사를 보면 최복수 중령처럼 끝까지 저항하며 자신의 의무를 다한 사람도 있고
우병옥 중령처럼 책임을 통감하고 스스로 생을 마감한 인물도 있지만,
계인주처럼 자신의 영달을 꾀하기 위해 의무를 거부한 이도 엄연히 있습니다.
안타깝지만 이는 시대와 환경이 바뀌어도 반복되는 현상이기도 합니다.
하지만 확실한 것은 조국은 지키는 자에 의해서만 수호된다는 것은 분명한 사실입니다.

'생생! 6·25 > August의 군사세계'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기병대대를 아십니까?  (222) 2011.06.16
곰곰이 생각해 볼 용맹한 지휘관의 최후  (136) 2011.05.06
지킨 자 그리고 도망간 자  (118) 2011.04.12
그녀는 너무 예뻤다.  (178) 2010.11.02
전설로 남은 별  (152) 2010.10.22
돌출부에 대한 단상  (11) 2010.10.19
Posted by LG Innotek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roofing contractors nj 2013.06.30 15: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에게 김포읍이 피탈 당하면서 천신만고 끝에
    소사읍(현재 부천시)으로 후퇴한 김포지구전투사령부

  3. Business Electricity 2013.07.10 16: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란 문제가 발생하였음을 알게 되었습니다.
    그것은 후퇴 와중에 사령관 계인주 대령이 실종되었고,
    그 어느 누구도 그의 행방을 알지 못하였습니

  4. Buy Facebook likes 2013.07.11 15: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김포지구전투사령부(이하 김포사)는
    읍사무소(현재 부천시 심곡본동)에 지휘소를 설치하

  5. job search 2013.07.13 18: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모든 회사 상세 정보는이 웹 사이트에 표시하고 있습니다. 그것은 다른 웹 사이트에 비해 웹 사이트에서 매우 흥미로운 정보입니다.

  6. personal injury lawyer Toronto 2013.07.13 19: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선 대한민국을 돕기 위해 5대륙 16개국에서 전투부대를 파견하였고, 북한을 지원하기 위해 중국은 최대 130여만의 대군을 한반도에 진주시키기도 하였습니다.

  7. job search 2013.07.14 17: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내려다보이는 원미산 중턱에서 권총으로 자결을 하였습니다.
    하지만 이처럼 치명적인 타격을 입은 김포사는
    그들의 죽음을 헛되이 하지 않고 경인가도 일대에 방어선을 형성하고,
    부대가 시흥전투사령부에 흡수되어 해체되는 7월

  8. bed bath and beyond coupon 2013.07.19 19: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면서 천신만고 끝에
    소사읍(현재 부천시)으로 후퇴한 김포지구전

  9. sida 2013.07.28 07: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밤새워 대오를 수습하던 중 커다란 문제가 발생하였음을 알게 되었습니다.

  10. Welcome to APQ 2013.08.05 16: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란 문제가 발생하였음을 다란 문제가 발생하였음을 다란 문제가 발생하였음을

  11. Tooth disease 2013.08.19 00: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박영수 소위, 김수동 소위 등의 중간 간부들은 적의 공세를 막아내다 전사하였고

  12. webbsite 2013.08.21 21: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미군의 참전이 이루어진다면 김포공항을 확보하고 있는 것이 유리하다고 판단한

  13. borrow money fast 2013.09.20 19:0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수훈을 훈을 세우기도 하였되어 수훈수훈을 훈을 세우기도 하였되어 수훈수훈을 훈을 세우기도 하였되어 수훈

  14. http://dangerousgarciniacambogia.com 2013.09.24 19: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세우기도 하였되어 수 세우기도 하였되어 수

  15. http://caje-cbank.org 2013.10.02 16: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런데 전투 2일 만에 행방불명된 계인주가 나타난 곳은 어처구니없게도 부산이었습니다.

  16. låna pengar trots skulder hos kronofogden 2013.10.10 00: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 나타난 곳은 어처구니없가 나타난 곳은 어처구니없

  17. buy melanontan 2 spray uk 2013.12.19 20: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였되어 수훈수훈을 훈을 세우기도 하였되어 수훈수훈을 훈을 세우기도 하였되어 수훈

  18. Theorie Design Homepage 2014.02.12 22: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도선의 방어력이 약화되었을 뿐만 아니라 후방경계

  19. PI-Squared Labs Tips 2014.03.29 21: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자면이 체에 해당 건너 왔다고 생각하게하자면이 체에 해당 건너 왔다고 생각하게

  20. is bubblegum casting legitimate 2014.04.05 02: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에 비견되는 비장 전투에 비견되는 비장 전투에 비견되는 비

  21. John Pocks 2014.04.10 14: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무소(현재 부천시 심곡본동)에 지휘소를 설치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