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8도선'에 해당되는 글 3건

  1. 2013.10.28 전쟁의 불씨 : 38도선과 남북 분단
  2. 2010.04.13 33. 치열했던 서울탈환 (4)
  3. 2010.03.26 서부전선의 눈물 1편 (30)

전쟁의 불씨 : 38도선과 남북 분단

생생! 6·25/만화형 전쟁사 "우리가 겪은 6ㆍ25전쟁" 2013.10.28 15:05

전쟁의 불씨 : 38도선과 남북 분단

 

1945년 초 독일이 항복한 후 연합국은 일본의 항복을 유도하기 위해 모든 힘을 기울였다. 일본이 연합국의 무조건 항복 요구를 받아 들이지 않으므로 미국은 결정적인 타격을 가하기 위해 8 6일과 9일에 일본 본토의 히로시마와 나가사키에 각각 원폭을 투하했으며, 소련도 8 9일 선전포고와 함께 일본과의 전쟁에 뛰어들었다.

 

연합국의 총공세에 더 이상 견딜 수 없게 된 일본은 1945 8 10일 무조건 항복 의사를 표시하였다. 일본의 항복은 그동안 원폭을 투하하고 일본 본토 진격까지 준비하고 있던 미국으로서는 매우 고무적인 일이 아닐 수 없었다.

그러나 일본에 선전포고를 한 소련의 군대가 급속히 한반도에 접근하고 있었으므로 한반도 문제에 대해 신속할 결정을 내리지 않으면 안 되었다.

 

이때 미국의 정책결정자들은 한반도에서 군사작전을 실시하겠다는 종래의 계획을 바꾸어 일본군 무장해제와 군사적 점령이라는 전략을 추구하기 위해 한반도에서 미군과 소련군으 ㅣ작전경계선을 신속히 설정하기로 하였으며, 1945 8 11일국무부 육군부 해군부의 3부조정위원회가 그 임무를 수행하였다.

 




^ 나가사키 원폭투하 장면

 

실무를 담당한 찰스 본스틸(Charles H. Bonsteel) 대령과 딘러스크(National Geographic) 대령은 이날 새벽 [내셔널 지오그래픽 (National Geographic)] 지의 1942년판 지도를 보고 한반도에서의 미-소 작전담당 구역의 분할선을 북위 38도선으로 정하기로하였다. 이 시기에 소련군은 이미 북한의 동북부를 폭격하고 있는데 반해, 미군은 1,000km 떨어진 일본의 오키나와에 있었다. 그들은 만일 소련이 자신들의 안에 동의하지 않을 경우 미국은 이 선까지도 확보하기가 어려울 것으로 생각하였다. 그렇지만 이 선은 미국이 현실적으로 진주할 수 있는 가장 북쪽에 있는 선으로서 한반도를 대략 반으로 나누고, 무엇보다 그 지역 내에 서울-부산-인천 등 주요 도시가 포함되어 있었다.

 



^ 항복 접수도 : 이 선은 미국이 현실적으로 진주할 수 있는 가장 북쪽에 있는 선으로서 한반도를 대략 반으로 나누고

무엇보다 그 지역 내에 서을, 부산, 인천 등 주요 도시가 포함되어 있었다.


 

한마디로 이 선은 일본의 항복을 받는 선을 최대한 북상시키려는 희망과 소련이 미국의 안을 수용할 것인가의 현실 사이에서 조화를 이룰 수 있는 방안이었다.

 

한반도에서의 작전지역 분할은 이 시기 이전에도 검토된 적이 있었다. 우선 미- 3개국의 포츠담회담(1645 7)에서 해리 트루먼(Harry S. Truman) 대통령을 수행한 관리들이 소련이 일본과의 전쟁에 참가하는 문제를 논의하는 과정에서 한반도의 육상분계선을 고려한적 있다. 1945년 여름에 작성한 것으로 추측되는 미국의 합동전쟁계획서의 비밀보고서에도 언급되어 있다. 이를 통해 판단할 때 미국은 한반도 문제에 소련이 참여할 것이라고 예측하고 있었으며, 일본이 갑자기 항복할 경우 소련이 한반도 전체를 점령하려고 시도할 것으로 판단하여 우선 그 절반만이라도 확보하기 위해 38도선을 고려하게 된 것이다.


 

한편 작전한계선에 대한 검토가 이루어지던 당시에 해군 측 대표는 요동반도의 여순과 대련을 포함할 수 있는 북위 39도선을 제시하였다. 그러나 이 선을 확보하기에는 미군이 한반도로부터 너무 멀리 떨어져 있어 곤란하다는 육군 측의 의견과 대련보다 한반도가 더 중요하다는 국무부 측의 의 견을 참작해서 3부조정위원회는 38도선을 극동에서의 작전한계선으로 결정하여 일반 명령을 작성하였다. 작성된 명령초안은 서울을 확보할 수 있고, 신탁통치시에 영국과 중국에 할애할 지역적 공간이 있다 는 논평을 곁들인 합동참모본부의 승인을 받은 후 국무-육군-해군 장관의 동의를 얻어 트루먼 대통령의 결재를 받았다. 이 명령은 8 15일 태평양지역 연합군 최고사령관 맥아더 (Douglas A. MacArthur) 장군에게 하달되었다. 동시에 더글라스 연합국의 동의를 얻기 위해 영국과 중국 정부, 그리고 소련의 스탈린에게 즉시 보내졌다. 다음날인 8 16일 스탈린은 명령초안에 대한 답신에서 극동의 작전한계선으로 제시된 북위 38도선에 대해 이의를 제기하지 않고 미국의 제안을 받아들였다. 이로써 38도선을 경계선으로 하여 그 이북에서는 소련군이, 그 이남에서는 미군이 일본군의 항복을 받는다는 방침이 양국 간에 확정되었다.

 

이어서 일본군이 어디에서 누구에게 항복할 것인가를 주 내용으로 하는 [일반명령] 1호가 작성되었으며, 9 2일 도쿄만의 미주리호 함상에서 항복문서 조인식이 있는 후 발표되었다. 요컨대 일반명령 제1호는 미국이 초안을 만들고 연합국의 동의를 받아 일본에 제시한 것이며, 대본영이 일본 국내를 비롯해 일본 지배하에 있는 모든 군대에 내린 명령이었다. 아울러 이 명령에 언급된 38도선은 단지 일본의 항복 접수와 무장해제를 위한 책임구역의 할당을 목적으로 선정된 것일 뿐이었다.


 

38도선과 관련된 일반명령 제1호의 내용은 다음과 같다.


 

제국 대본영은 연합군 최고사령관에게 대한 항복의 결과로서 일본국 국내 및 국외에 있는 모든 지휘관에 대하여 적대행위를 즉시 정지하고 무장을 해제하며 현 위치에서 다음에 있는 모든 지휘관에 대하여 적대행위를 즉시 정지하고 무장을 해제하며 현 위치에서 다음에 지시하는 각 지휘관에 대하여 무조건 항복할 것을 명령한다.

 

1)    생략

2)    만주, 북위 38도선 이북의 한국, 사할린, 쿠릴열도에 있는 일본국의 선임지휘관과 모든 육군-해군-공군 및 보조부대는 소련 극동군사령관에게 항복하라.

3)    일본국과 일본국 본토에 인접한 모든 소도, 북위 38도선 이남의 한국, 유구열도 및 필리핀 제도에 있는 일본국의 선임지휘관과 모든 육군-해군-공군 및 보조부대는 미국 태평양 육군 최고 사령관에게 항복하라.

 

 

사실 미국 입장에서 38도선은 소련의 일본 군정 참여를 저지하기 위해 되도록 일본과 멀리 떨어진 지역에서 소련군의 진격을 멈추게 한다는 정치적 군사적 목적에서 설정한 것이다. 이러한 의미에서 공산주의 시력의 남하를 일단 저지했다는 사실은 중요한 의미를 가질 수 있다.

 

그러나 38도선은 결국 한반도를 지리적으로 둘로 나누어 놓았을 뿐만 아니라 소련이 북한을 점령하고, 미국이 남한을 점령하여 군정을 실시함으로써 한반도를 이념적으로도 둘로 나누어 놓고 말았다. 그리고 북한이 무력으로 남한을 점령하기 위해 전쟁계획을 수립함으로써 38도선에 의한 남북분단은 결과적으로 전쟁의 불씨가 되어 타들어 가고 있었다.



Posted by LG Innotek

댓글을 달아 주세요

33. 치열했던 서울탈환

생생! 6·25/북한의 남침에서 휴전까지 2010.04.13 07:58


 

  인천으로 상륙한 미 제10군단은 크게 두 방향으로 나누어 진격하고 있었습니다. 미 해병 제1사단과 국군 해병연대는 서울탈환을 위해 동진하면서 김포공항과 영등포외곽까지 진출하였고, 미 제7사단과 국군 제17연대는 낙동강에서 치고 올라오는 미 제8군과 연결하기 위해 안양, 수원, 오산방향으로 남진하고 있었습니다. 한마디로 서울 수복과 동시에 낙동강가 몰려있던 북한군을 일거에 붕괴시킬 수 있는 대담한 작전이었습니다. 하지만 그중에서도 하이라이트는 역시 수도 서울이었는데, 우리가 간절히 원하는 만큼 이곳을 사수하려는 북한의 집념도 컸습니다.


[서울 도심에서 격렬한 시가전이 벌어졌습니다.]


  9월 20일 새벽 2시, 미 제5해병연대와 국군 해병대가 김포공항에서 행주산성으로 최초로 한강 도하를 시도하였으나 실패하였을 만큼 서울을 사수하겠다는 북한의 의지는 강력하였습니다. 결국 엄청난 폭격으로 북한군의 저항 근거지를 제거한 후 강을 건너 행주산성을 장악한 아군은 곧바로 신촌 방향으로 진격하여 들어갔고 21일 저녁에는 중앙청 바로 목전인 연희동 일대까지 진출하였습니다. 그리고 남쪽에서 진격한 미 제1해병연대는 영등포 시가지에서 치열하게 방어에 나선 북한군의 저항을 물리치고 22일 아침, 노량진 한강일대까지 다가갔습니다.


  하지만 여기서부터 중앙청(현재 광화문)까지는 그야말로 가시밭길이었습니다. 9월 22일, 국군 해병 제1대대는 연희고지를 공격했지만 점령에 실패하였습니다. 목표까지 거리는 불과 1킬로미터 정도였지만 이곳을 요새화한 북한군의 격렬한 저항으로 인하여 이틀이 지나도 점령은커녕 수많은 사상자만 내고 말았습니다. 결국 국군을 대신하여 미 해병대가 공격을 계속하였는데도 연희고지는 함락되지 못하였고 결국 항공기의 집중적인 지원에 힘입어 9월 24일 오후 천신만고 끝에 연희고지를 탈취하면서 북한군의 서울 서측방어선이 붕괴되었습니다. 더불어 미 제1해병연대가 한강을 도하하여 마포방향으로 진출했습니다. 인천상륙 후 가장 피해를 많이 입었을 만큼 이때의 전투는 격렬하였지만 적 1,750명이 사살 된 것으로 파악되었을 만큼 북한군의 피해도 극심하였습니다.


[연희고지 전투에서 피아간에 많은 피해가 발생하였습니다.]


  국군과 유엔군이 한강 남쪽까지 순식간 진출하였을 때 당황한 북한은 최용건(崔庸建) 서해안방어사령관의 지휘로 경인지역에 흩어져 있던 잡다한 부대들과 사리원, 철원, 김천에 위치한 20,000여명 정도의 모든 가용 병력을 끌어 모아 서울에 투입하였고 또한 시민을 강제로 동원해 진지와 바리케이드를 구축해 시가전에 대비하고 있었습니다. 한마디로 남쪽에서 낙동강 전선이 붕괴되는 것과는 상관없이 한 번 차지한 서울을 결코 내어놓지 않겠다는 굳은 의지였습니다. 아니 바로 직전까지 부산을 집요하게 위협하고 있다가 일순간에 반전 된 이러한 상황을 북한수뇌부는 인정하기 어려웠던 것이었고 그만큼 서울 시내에서의 저항은 극렬하였던 것이었습니다.


  북한군의 강력한 저항에 막혀 서울탈환이 지연되자, 미 제10군단장 알몬드는 낙동강에서 반격하여 올라오는 미 제8군과 연결하려 수원방향으로 진출중인 미 제7사단과 국군 제17연대를 서울 공격부대로 추가 투입하는 특단의 조치를 취하였습니다. 군단장의 명령에 따라 9월 25일 미 제7사단 32연대와 국군 제17연대가 서울 남쪽에서 공격하자, 힘을 얻은 미 제1해병사단과 국군 해병연대는 일제히 북한군을 소탕하고 서울중심부로 돌입하여 들어갔습니다. 여기에서도 바리케이드를 치고 북한군이 격렬히 대항하였으나 사실 이 이상의 저항은 무리였습니다.


[환도식의 모습]


  9월 27일 15시 08분, 점령한 중앙청에 태극기가 게양되면서 북한군의 저항은 종식되었고 서울시 전역에 대한 소탕작전을 완료한 국군과 유엔군은 28일을 기해 각부대별로 경계태세에 들어감으로써 전쟁발발 3일 만에 북한군에게 내어준 서울은 91일 만에 다시 수복되었습니다. 그리고 그 다음날 이승만 대통령과 맥아더 총사령관이 참석한 가운데 감격스런 환도식이 중앙청에서 거행되었습니다. 이로써 전쟁 이전의 수준으로 상황을 환원시켰으나 동시에 새로운 과제가 떠올랐습니다. 바로 38도선 돌파의 문제였습니다.

'생생! 6·25 > 북한의 남침에서 휴전까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35. 감격스런 북진  (22) 2010.04.19
34. 38선 돌파에 대한 논쟁  (23) 2010.04.14
33. 치열했던 서울탈환  (4) 2010.04.13
32. 감격적인 합류  (6) 2010.04.05
31. 낙동강아 잘 있거라  (7) 2010.04.02
30. 다시 쓴 상륙작전의 역사  (7) 2010.03.30
Posted by LG Innotek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꿈꾸는 세상살이 2010.04.13 10: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수.
    무엇을 사수하려 하는 가에 따라 역사가 달라집니다.
    국가와 민족을 위해 사수하는 것,
    개인의 영달을 위해 사수하는 것,
    우리는 지금 무엇을 위해 사수하는 지 돌아보아야 합니다 .

  2. emergency essentials for car 2012.10.21 21: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건 매우 흥미 스마일은 내가 읽기를 사랑하고 항상 이런 정보를 정보를 검색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내가 찾고 있었던 일입니다. 이 위대한 문서를 공유 주셔서 감사합니다.

  3. invisible fence installation 2012.12.03 20: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보와 사실 다음이 있습니다. 저는 최근과 함께 수업에서 내 문서는 고맙게도 내가 당신의 웹사이트에이

  4. 피알앤애드 2014.06.25 17: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6.25포스팅 관련하여 사진자료가 필요해서 퍼다 씁니다.
    물론 출처를 밝히고, 상업적인 용도나 변경은 하지 않습니다.
    감사합니다.

서부전선의 눈물 1편

웹툰 모음 2010.03.26 16:22





 

 

 

Posted by LG Innotek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예랑 2010.04.12 20: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만화색상도 좋네요

  3. 김영태 2010.04.17 10: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악!!!!!!!!! 백선엽 장군님!!!!! 존경

  4. 록나비 2010.08.28 01: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백선엽 장군님 젊은시절 얼굴과 정말 비슷해서 깜짝 놀랐다는...^^;

  5. 최중원 2011.05.17 20: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오늘 얼뗠껼에 만화를 접했는데 정말 재밌기도 하고
    놀랍기도 하네요~할머니께 전해만 들은 6.25동난 잘보고 갑니다.
    이 만화를 제가활동 하는 까페에 올려 놓고 싶습니다..
    많은 회원 분들이 감상 하게 출처 남기고 스크랩 해갑니다
    감사합니다(_ _)
    남기는 곳은 http://cafe.daum.net/soccerz2
    쉼터 게시판 입니다.

  6. goguryeouri 2011.06.25 20: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퍼갑니다...

  7. 에효 2011.09.27 19: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6.25 전쟁에선 백선엽 장군이 분명 큰 역할을 했지만, 친일도 부인할 수 없죠.

    솔직히 존경이란 단어는 안어울리지 않나 싶네요

  8. 에효 2011.09.27 19: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백장군의 군과나란 책도 다 읽은 사람으로, 군인으로써 6.25전때 세운 무공은 대단하나, 빨치산 토벌 시 했던 잔악한
    명령들이나, 일본의 세상으로 인정하고 일본군 장교로 출세를 위해 군인이 된건 어떠한 말로도 설명이 안된다고 봅니다.

    현재 이 만화는 군과나의 앞페이지를 만화로 옮겼군요.. 암튼 아직도 살아 계시니... 참으로 대단하긴 하신분

  9. ㅎㅎ 2012.03.27 15: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흥미롭네요

  10. 강경훈 2012.04.27 18: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음내용이 기대되서 빨리 넘어가려 했으나 예의상 이렇게 댓글을 남깁니다ㅎㅎ
    kkh4174@nate.com

  11. Rosann Mcallister 2012.06.01 10: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기사 극단적인 재미를 찾았습니다. 당신이이 주제와 다른 사람 있어요? 나도 마찬가지로 스타일을 작성하는 사람과 함께 재미를 내 친구에게 당신을 위해 그것을 전송하고 있습니다. 건배

  12. Mckenzie Grandos 2012.06.01 10: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는 현재 시간을 일하고 부부를 위해이 문제와 블로그를 통해 찾고 있으며 제출 우리는 지금까지 공부했던 대부분의 교육입니다. 한 위치에서 이러한 레코드를 넣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13. visit pictures 2012.06.06 12: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는 매혹이다. 당신은 정말 지식과 총명한지 확인하십시오. 사람들이 당신을 위해 자극 주제를 작성한 이해할 수있는 것을 작성. 지금은 오랫동안 일해 실행에 관한이 특별한 보겠다.

  14. filter deals 2012.06.06 12: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정보와 사실은 당신은 여기 받았습니다. 또 선발 주간 셀룰라 전화를 위해이 문제에 관해서 살펴본. 다행과 함께 수업에서 우리 신문이 당신의 웹사이트 내에 그것을 발견했다. 나는 이걸 읽는 멋진 시간을 나을꺼 같아요.

  15. car insurance 2012.06.06 12: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금 내가 놀래 기절하고 있습니다. 당신은 절대적으로 믿을만한 정보 원과 매우 현명한 수 있습니다. 당신은 사람이의 이해를 가질 수있는 물건을 작곡하며 모든 개인에 대한 재미있는 틈새했다. 지금은 긴 활용을 실행하는 데 관련된 이러한 종류의인양 해요.

  16. car insurance 2012.06.06 12: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금 내가 놀래 기절하고 있습니다. 당신은 절대적으로 믿을만한 정보 원과 매우 현명한 수 있습니다. 당신은 사람이의 이해를 가질 수있는 물건을 작곡하며 모든 개인에 대한 재미있는 틈새했다. 지금은 긴 활용을 실행하는 데 관련된 이러한 종류의인양 해요.

  17. car insurance 2012.06.06 12: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금 내가 놀래 기절하고 있습니다. 당신은 절대적으로 믿을만한 정보 원과 매우 현명한 수 있습니다. 당신은 사람이의 이해를 가질 수있는 물건을 작곡하며 모든 개인에 대한 재미있는 틈새했다. 지금은 긴 활용을 실행하는 데 관련된 이러한 종류의인양 해요.

  18. car insurance 2012.06.06 12: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누구나하지만 그것은 매우 새로 준비한 취미가 도움이 될 것입니다 그것 또한 세련된 될 수 있습니다. 당신의 작은 친구 천사가 완료됩니다. 그들은 기회의 수를 생각 놀라게하지 않습니다. 인터넷 사이트 웹 사이트 웹사이트 방문자 당신은 그들을 초대했을 수 한랭의 움직임의 특성을 보호.

  19. advertising internet 2012.06.12 17:1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는이 인터넷 학습이 영광을 위해 시간 내주셔서 감사 싶었을 찾아 매우 행복 했어요! 나는 긍정적으로 그것의 모든 조금 즐기면서 내가 새로운 물건을 당신이 웹로그 게시물 살펴봐야 당신 즐겨찾기 있습니다.

  20. mremoteng 2012.10.21 00: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음내용이 기대되서 빨리 넘어가려 했으나 예의상 이렇게 댓글을 남깁니다ㅎㅎ

  21. Breast Cancer Emotion Homepage 2014.02.15 14: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간 내주셔서 감사 싶었을 찾아 매우 행복 했어요